the world i know

태국 빠이(Pai) 왓 매옌(Wat Pra That Mae Yen) & .... 본문

내가 아는 세상/태국_Thailand

태국 빠이(Pai) 왓 매옌(Wat Pra That Mae Yen) & ....

트윅 twik 2010.02.22 20:16

Wat Pra That Mae Yen in Pai, Thailand

 

오늘은 저번주에 이어 태국 북부 최대 도시 치앙마이(Chiang Mai)에서 차로 3시간 정도 북쪽으로 떨어진 빠이(Pai)에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합니다. 빠이 얘기가 나올때 마다 말씀드린데로 이곳에 모토인 "Do Nothing in Pai"를 철저히 지키기(?) 위해 거의 아무것도 하지 않으며 일주일을 보냈습니다. 사실 빠이에는 비교적 유명한 빠이 온천(Tha Pai Hotspring)도 있고 저번에 소개해 드린 머뺑폭포외에도 멋진 폭포가 있다고 하던데 가까운 곳만 살짝 살짝 다니다 보니 빠이에서 찍은 사진도 몇장 안돼네요.

빠이는 여행중 가장 많은 술을 마신 곳으로 기억됩니다. 제가 이곳에 방문한 시기가 비수기다보니 음식점에서 프로모션을 하더군요.. 그 중 가장 솔깃했던게 2+1이라고 태국 맥주인 창(Chang) 2병을 마시면 1병을 공짜로 줬습니다.. 참고로 태국에 대표적인 맥주는 싱하<씽>(Singha, 사자), 창(Chang, 코끼리), 레오(Leo)등이 있는데 아주 맛있습니다. 날씨가 덥다보니 보통 얼음을 띄워 먹는데요.. 창의 경우 알콜도수가 6.4로 상당히 높아 더운 날씨에 한 병만 마셔도 정신이 알딸딸합니다. 그리고 얼음을 많이 섞어 희석해 마시면 더 괜찮은 듯 합니다. 많은 분들이 구수하고 무난한 싱하를 선호하는 듯.. 하지만 전 쓰고 강한 창이 더 잘 맞는 것 같아 많이 마셨던 기억이 납니다...^^ 가격은 보통 싱하 > 창 > 레오 순인듯 합니다.

각설하고요... 오늘은 왓 매옌(Wat Pra That Mae Yen)이 있는 빠이 동남쪽에 모습을 담아봤습니다.


 

 

<참고 홈페이지 : http://allaboutpai.com/>

 

 

제가 최기 이틀 동안 머물렸던 방갈로인 브리즈 오브 빠이(Breeze of Pai)에 모습입니다. 여느곳과 같이 단독으로 지워진 방갈로로 마을중심에서 아주 가까운 곳에 있어 편리합니다. 버스터미날까지 걸어서 5분 정도밖에 걸리지 않아 처음 이곳에 오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좋은 곳으로 성수기때는 방을 구하기 힘들다고 하던데 제가 갔을 땐 다행이 방이 하나 남아 있더군요.. 같은 차를 타고온 다른 일행은 방이 없어 발길을 돌려야 했습니다. 빠이 지역이 그리 덥지않아 에어컨이 설치된 방갈로는 몇 안됩니다. 이곳도 선풍기만 있을 뿐인데 아주 한 낮에만 좀 더울뿐 괜찮았습니다.


 

 

 

방갈로 뒤편에 빠이강(Pai River)이 흐르고 빠이의 명물(?)인 운치있는 대나무 다리가 이 근처에 있습니다. 빠이를 찾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 대나무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더군요.. 다리 앞쪽엔 사진에 보이는 것 처럼 아주 멋진 레스토랑도 자리잡고 있는데.. 이름은 잘 모르겠네요..^^ 그리고 단 한 장뿐인 빠이 거리 사진도 올려봅니다. 참고로 작은 마을임에도 불구하고 중심가 서쪽에 자리잡은 빠이시장(Pai Market)은 참 활기차고 먹거리도 풍성합니다. 특히 숫불구이 꼬치와 망고스틴같은 과일이 참 싸고 맛있었습니다. 이곳도 꼭 들러 보세요.^^

 

 

 

 

 

스쿠터 렌트 이틀째 되는 날은 지도 없이 마을 동쪽을 돌아 다녔습니다. 아래 사진은 드라이브(?)중에 찍은 사진으로 곳곳에 음식점과 찻집이 있었습니다. 우리나라 초가집 같은 것들이 곳곳에 있던데 주변 풍경과 잘 어울려 나름 운치있어 보였습니다. 이 근처 마을에 유난히 코끼리가 많이 보이더군요. 길가를 지나는 코끼리도 볼 수 있는데 사진처럼 쇠사슬을 목에 칭칭 감은 모습이 좀 안스럽게 느껴지더군요... 나중에 들은 얘기로는 빠이에 코끼리 마을이 있다고 하던데 바로 이곳이 아니였을까 생각해 봅니다..^^ 이곳에 가면 코끼리를 타고 트랙킹도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 날 목적지였던 왓 매옌(Wat Pra That Mae Yen)의 모습입니다. 바로 아래 사진에서 알 수 있듯이 이 절은 상 정상에 있습니다. 마을에서 정상에 있는 절까지는 계단이 나아 있는데 경사가 좀 심합니다. 하지만 계단 왼쪽으로 완만한 경사에 길도 나아있어 오토바이나 자전거로 정상까지 올라 가실 수 있습니다. 이 절은 빠이에서 가장 유명한 절로 규모는 작지만 탑도 있고 수호신상도 있고 갖출건 다 갖춘듯 합니다. 야외에 신전같은 것이 있는데 기도를 위해선 신발을 벋고 들어가야 합니다. 타일 바닥이 햇빛에 달궈져 엄청 뜨겁더군요..^^


 

 

 

비교적 높은 산 정산이라 빠이의 전체적인 모습을 볼 수 있어 이 때문에 찾는 사람도 많은 곳입니다.


 

 

 

 

 

다음은 저번에 소개해 드린 팅통과 함께 빠이에 소문난 술집인 푸바(Fubar)입니다. 이 야외 술집은 마을에서 그리 멀리 떨어지지 않은 산 중턱에 있는데 밤 시간에만 영업을 합니다. 전 스쿠터 타고 마을로 돌아가는 길에 우연히 들려 음료수만 마셨는데요... 원두막 사이에 모닥불도 피울 수 있게 되어 있고 특히 비치체어같은 편안한 의자에 누워 휴식을 취하기도 좋을 듯 합니다. 하지만 밤시간에 와보지 않아 실제적인 건 잘 모르겠네요.. 암튼 약간은 엉성해 보이는 원두막에 누워있자니 스믈스믈 졸음이 오더군요...^^


 

 

 

 

개개인마다 여행을 하는 목적은 사뭇 다릅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의 경우 짧은 시간안에 많은 것을 보려고 아주 열심히 돌아다는 경우가 많은 반면 외국애들은 휴식을 우선으로 여행 경우가 많은 듯 합니다. 그 어느 것이 더 좋다 나쁘다고 할 수는 없지만 한번쯤은 이런 곳에 들러 책을 읽는 등 여유도 좀 부리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전 개인적으로 참 좋았던 곳입니다... 아래 고양이는 치앙마이에서 빠이로 가는 길목 작은 휴게소에서 찍은 겁니다...^^

 

 

확대

 

 

워낙 작은 마을이라서인지 빠이는 구글지도에 자세히 나와있지 않네요. 그래서 MapJack이라는 사이트에 스트릿 뷰를 링크했습니다. 이 외에 전반적인 빠이 지도는 thai-tour에서 제공하는 지도를 참고하세요. 저작권 문제로 링크만 걸어둡니다. 빠이(Pai) 지도 보기(클릭)

 

 

 

<출처 : http://allaboutpai.com/maps/>

 

 

 

 

<맵잭(MapJack)을 통해 빠이로 바로가기(클릭)>

 

 

 

빠이(Pai) 관련글 보기

 

태국 빠이(Pai) 머뺑폭포(Mo Paeng Waterfall) & 중국인 마을

스쿠터 투어 첫날엔 빠이 시내 북서쪽에 위치한 머뺑폭포(Mopaeng Waterfall)중국인 마을(Chinese Village)을 다녀왔습니다. 자세한 마을 지도가 없어 살짝 헤매긴 했는데 치앙마이에서 같은 미니버스를 타고온 외국인 여행자를 우연히 만나 쉽게 찾아갈 수 있었습니다. 바로 밑 사진속에 친구인데 뒤 모습과는 달리 미국에서온 여대생이랍니다...^^ 

태국 빠이(Pai)에 운치있는 방갈로(빠이라다이스, Pairadise)

이곳에서 처음엔 브리즈 오브 빠이(Breez of Pai)라는 곳에서 이틀정도 머물렀는데 다른 곳을 찾다 발견한 곳이 바로 오늘 소개해 드리는 빠이라다이스(Pairadise)입니다. 빠이와 파라다이스의 합성어 Pairadise인듯한데 이름이 처음엔 이상하게 들리더군요. 여기 주인이 영어 발음으로 봐서 프랑스계 백인 여성인듯 한데 친절했습니다. 제가 갔을 당시에 계속해서....

태국 빠이강변에 위치한 리버 뷰 방갈로(River View Bungalows)

오늘 소개해 드리는 리버 뷰 방갈로는 이곳 빠이의 정취를 가장 잘 느끼게 해주는 곳입니다. 한적한 빠이 강 주변에 있는 이 방갈로는 말이 방갈로지 정말 초라한 움막같은 곳입니다. 하지만 이곳은 진정한 빠이를 느끼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좋은 곳입니다. 특히 장기체류를 원하는 외국인들에게 그러한데 피곤한때 자고 배고플때 먹고 놀고 싶을 때 노는 등 유유

태국 치앙마이(Chiang Mai) 트래킹(Tracking) - 코끼리를 타다

트래킹은 당일코스부터 2박3일 코스까지 다양한 지역을 커버하고 있습니다. 저의 경우는 당일 코스와 1박2일 코스를 다녀왔는데 전 당일코스가 가장 짜임새 있고 좋았습니다. 모든 트랙킹은 거의 일정한 코스가 정해져 있는데 도보산행, 코끼리 타기, 폭포에서 물놀이, 레프팅, 대나무나룻배 타기, 등이 있습니다. 1박을 하는 일정엔 산 정상 고산족 마을에 들어가 문화

태국 치앙마이 왓 프라탓 도이 수텝(Wat Phra That Doi Suthep)

이 곳 해발 335미터가 넘는 치앙마이 시내와 외각에 수많은 사원들이 산재해있는데 시내에서 북동쪽에 있는 도이 쑤텝 산 정산 1080미터 위치에 왓 프라탓 도이 수텝(Wat Phra That Doi Suthep)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부처의 사리를 모신 사원’이라는 의미를 가진 이 사원은 란나왕조 때 흰 코끼리가 부처님의 사리를 싣고 스스로 이곳 도이수텝 산마루까지 올라가 그 

14 Comments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esharp.tistory.com besharp 2010.02.22 20:27 신고 어떻게 보면 전경은 우리나라 시골 같기도 하고...
    코끼리의 위용이.... 후덜덜하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heworldiknow.textcube.com twik 2010.02.23 14:07 신고 우리나라 초가집도 참 운치있고 좋은데.. 민속촌에나 가야 볼수 있어 좀 안타깝습니다.
    외국인들이 원하는 것들이 저런 전통적이고 색다른 모습인데요...

    태국을 상징하는 동물이 코끼리인만큼 여행중 자주 자주 볼 수 있어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arange.net 밋첼™ 2010.02.22 20:27 신고 캬!! 멋집니다^^ 얼른 둘째가 태어나고.. 시간이 조금 지나서.. 여행을 갔으면 싶네요.
    오늘은 해외에 있는 서버가 멈춘 덕분(?)에.. 개인적인 시간을 좀 가졌었는데,
    이제야 twik 님 글을 보고 있습니다;;;;;
    태국.. 이라고 하면 바다 근처의 마을이 떠오르는데... 이곳은 넓은 초원과 언덕이 있는 곳이군요^^
    사진 한장 한장을 보면서.. 감탄을 하고... 구석구석 둘러봤습니다~
    늘.. 좋은 간접경험을 시켜주시니 감사합니다^^

    한주의 시작은 즐겁게 하셨나요?
    행복으로 가득한 한 주가 되시길 바랍니다~

    (전.. 이전에 올리셨던 글을 보러 ㅎ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heworldiknow.textcube.com twik 2010.02.23 14:10 신고 우리나라에서 태국은 파타야나 푸켓같은 바다가 유명해서 그럴거예요.. 하지만 북부쪽 산들도 상당히 인기가 많아요. 트랙킹도 그렇고 이 지역에 살고 있는 소수민족 문화체험도 그렇고요.

    날씨가 따뜻해져서 좋네요...
    사실 지금 감기에 걸려서 골골 거리고 있거든요..
    어제밤도 일찍 자고...

    밋첼님도 바뀐 환경에 건강 조심하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o-canada.tistory.com 용팔 2010.02.23 00:54 신고 퍽 운치있는 "브리즈 오브 빠이" 네요... 시골동네는 퍽 정감이 가는 풍경이네요.
    여행은 관광 또는 편안한 휴식을 목적으로 하지만, 관광도 하고 휴식도 할수 있으면 더없이 좋은것 같습니다..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heworldiknow.textcube.com twik 2010.02.23 14:12 신고 브리즈 오브 빠이거 예전에 더 널찍하고 한가로웠다고 하더라고요.. 방갈로 몇개를 더 지어 좀 빽빽해 진거라고..ㅋ

    맞아요. 관광도하고 휴식도 취할 수 있는게 가장 좋은 여행일거예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anc100.tistory.com/ eggie +_+ 2010.02.23 18:05 신고 저도 씽보다는 창~~~!!! ㅋ
    Do nothing in Pai 가 아니라 Do nothing but drinking in Pai 라고 해야...? ㅋㅋㅋ.
    우리나라 시골같은 풍경인데 여행자들이 찾아 가는 걸 보면, 그냥 태국이라는 국가네임브랜드 덕인지...참 신기해요.
    우리나라 시골도 짱인데, 그쵸?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heworldiknow.textcube.com twik 2010.02.23 18:23 신고 창을 좋아하신다니.. 음.. 술을 아시는 군요~~ㅋㅋ

    많은 외국인들이 태국을 정말 좋아해요..
    예전 캐나다에 있을 때 침이 마르도록 태국을 칭찬하던 스위스 친구가 생각나네요.. 관광에 천국이라고... 사실 그땐 몰랐지만 한번 다녀오니 어느 정도 공감하게 됐다는...ㅋ

    태국이라는 나라가 지리적으로 다른 나라에 쉽게 접근 할 수 있다는 것도 상당한 메리트가 된 듯 해요.. 그런 면에서 우리나라는 최악인듯...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garamdong.tistory.com/ 안단테 2010.02.24 00:47 신고 이국적이면서도 정감 있는 시골마을 분위기가 마음에 드네요~
    언젠가 피서 한 번 꼭 가봤으면^^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heworldiknow.textcube.com twik 2010.02.24 16:42 신고 우리나라 산골마을같은 훈훈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곳이랍니다. 꼭 가보시라고 자신있게 추천해 드릴만한 곳이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yram.tistory.com/ by.Ram 2010.02.24 18:20 신고 안녕하세요 twik님~~~ ^_^
    절이 참 특이하네요 ㅎㄷㄷ 그리고 .. 저도 코끼리 타고 싶어요 -_ㅠ ;
    으흐흑 -_ㅠ 주책인가요 ... 아휴 ..
    조각상이라고 해야하나 .. 색이 참 화려하네요 ㅎ
    조금 유치한 듯 하지만.. 그래도 고귀한 존재들이겠죠 ㅎ
    고양이도 이쁘고 .. 아 .. ㅠ 요즘들어 계속 떠나고 싶은 기분이 듭니다 ;
    저도 알게 모르게 스트레스를 좀 받았나 봐요 .. 스트레스가 쌓이고 쌓이면,
    정신을 놓고 떠나버리는데 ;.. 올해도 그렇게 될까봐 걱정입니다 ..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이라는데.. (끄응...) - > 나이 하나 먹었다고 건강문제를 신경쓰는 Ram입니다 +_+ㅎ
    즐거운 퇴근길 되시구요 ~ 저는 이만 물러갑니다~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heworldiknow.textcube.com twik 2010.02.24 23:35 신고 큰 코끼리 타봤는데.. 약간 스릴있더군요...
    말도 엄청 안듣고... 콧물 뿌리고....ㅋㅋ

    동남아에 불교와 우리나라에 불교는 많이 달라요...
    스님들 옷 색깔도 오랜지색...^^

    아무 근심없이 떠나고 싶을 때 떠날 수 있는 사람들은 얼마나 좋을까요...
    저도 요즘 떠나고 싶어 근질근질하네요~~~^^

    좋은 밤 보내시고 남은 한 주 힘차게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sori4rang.com sori4rang 2010.02.25 10:53 신고 크허~ 저 코끼리 타보고 싶어요~~~~ 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heworldiknow.textcube.com twik 2010.02.25 20:27 신고 스릴있고 색다르더군요~~^^
    꼭 커다란 코끼리 타세요~~
    새끼 코끼리는 말도 안 듣고... 많이 힘들게 굴더군요..ㅋ
댓글쓰기 폼